ABOUT ME

-

Today
-
Yesterday
-
Total
-
  • IT쟁이가 가장 많이 듣는말.
    신변잡기 2009. 7. 28. 12:58

    IT 쟁이라서 많이 듣는 이야기.(원글은 이곳에서 갖고 왔습니다.)

     

    저도 IT에 종사하고 있고 전에도 밝혔지만 서버 관련으로 일하고 있습니다.

    서버라고 하면 일반 PC랑은 좀 다른 뭐 그렇지만 하드웨어적 구성으로 본다면 비슷하다고도

    생각되지만 OS부터가 일단 틀리지요.

     

    전 여태껏 VISTA를 써본적도 없습니다..--; 전에 사촌동생들이 Vista 때문에 물어보던데 내가 써본적이 있어야 알지요..

     

    결국 나오는 이야기는 형 컴터학과라며~ 라는 이야기뿐.. 아래에 있는 이야기를 한번 보세요~

     

    집에 인터넷 안된다. 어떻게 좀 해줘봐.  -> 통신사에 의뢰해보세요. -> IT다닌다메

    집에 컴퓨터가 갑자기 안된다. -> 컴퓨터 구매처에서 문의하세요.-> IT다닌다메

    핸드폰이 통화가 잘 끊어진다. -> 단말기 제조사나 통신사에 의뢰하세요. -> IT다닌다메

    홈페이지 만들고 싶은데 하나 만들어줘봐봐 -> 돈주고 사세요. -> IT다닌다메


    뭐 이런식으로 생각하시는분이 많으신듯 합니다.

    참고로 전 유닉스 계열 서버를 만지고 있어서 까만 화면에 글들이 떠다니는 그런 창만 보고 있습니다.

     

     

    뭐 스크린샷을 보니 윈도우랑 별반 다르지 않냐? 라고 하실지 몰라도...X-window를 띄워놓고 작업하면 그럴지 몰라도 보통 보안상 절대로 띄우지는 않습니다.(X-window라 함은 윈도우의 바탕화면 같은 작업창 같은 녀석)

    그렇다보니 윈도우XP만 줄기차게 써온 저로서는 뭐 Vista 부터는 아무것도 모르는...

     

    저희 어머니도 제가 뭘 하시는지 설명해도 잘 모르실겁니다. 그런 상태에서 이런 말이 있지요..

    엄마 나 어깨가 아파 => 컴퓨터만 해서 그래..

    엄마 나 허리가 아파 => 컴퓨터앞에 앉아 있어서 그래..

    엄마 눈이 침침해 => 컴퓨터만 해서 그래..

    엄마 감기걸렸어 => 컴퓨터만 해서 그래..

     

    IT하시는분들 동감하실겁니다..-,.-;; 더 심각한 사례가 있으면 보고해 주시길...^^;

     

    덧. 아는 사촌컴이나 친척들 컴퓨터 새로 마쳐주면 자동으로 따라붙는AS...ㅠㅠ

     

     

    댓글 20
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ㅋㅋ 아직 IT 공학도 학생이지만,, ㅎㅎ 공감되네요ㅎㅎ
      인터넷이 안되 이거 ㅋㅋㅋ
      인터넷 회사에 물어보세요 ㅎ ㅎ!

      2009.07.28 13:02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인터넷....

        지금 쓰는 우리집 인터넷은 많이 느린데 연락하기 귀찮아서 전화도 안하고 있다죠...ㅎㅎㅎ

        다른 사람들이 울집서 인터넷하면 복창 터질지도..ㅎㅎ

        2009.07.28 22:26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아직 고등학생인데.. 왜이리 공감되는지 ㅋㅋ..
      심지어.. 현금영수증 카드 어떻게 신청하냐고 물어봐서..
      회원가입부터 알려준 적도 있습니다.. ㄱ-

      2009.07.28 13:34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헐 현금영수증 카드 ㅎㅎ

        전 한국들어와서 은행 이용 관련되서 회사 사람들 한테 물어보니

        IT하는 너가 그런거 물어보니 황당하단 소릴 들었습니다..--;

        2009.07.28 22:26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하하!! 어머니의 말씀이 재미있습니다.^^
      IT 관련 직업을 가지신 분들은 또 이런 고충을
      가지고 계시는군요.ㅎㅎ

      2009.07.28 14:06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IT의 비애죠..

        밖에나가서도 제대로 취급안해주고 집에 들어와도 취급 못받고?

        엉엉 ㅠㅠ

        2009.07.28 22:25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'좀 안다'싶으면 부려 먹는...쿨럭....
      저는 컴퓨터 좀 한다고 '형광등 갈아라'소리까지 들어본적 있습니다..

      2009.07.28 14:54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형광등은 좀;;;;;

        전 예전에 남자닌까 갈아끼워라 라고는 들어봤지만...;

        2009.07.28 22:24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저도 우리집안 컴퓨터 수리공 이라는ㄴ..ㅋㅋㅋ
      완전 안습..ㅠㅠ

      2009.07.28 17:14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저희집도 IT관련 소스는 다 제가 해둡니다.

        동생은 네비도 잘 쓸줄 모르는 녀석인지라...

        2009.07.28 22:24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아 두번째 단락(파란네모)은 정말. 왕찔립니다.ㅋㅋㅋ

      2009.07.28 19:25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저도 부모님한테 많이 듣는 이야기중 하나죠.

        맨날 공부 하라고 하십니다만 맨날 컴퓨터에 앉아 있어요...(응?)

        2009.07.28 22:23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저도 비스타 안써봤는데 비스타에 대해 물어보니 엄청 난감하던데요;;; 요새는 7이라도 써서 그나마 괜찮습니다만--;;;

      2009.07.29 20:38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저도 그 난감함에 자존심을 건들여서 7을 설치했다죠.

        근데 깔고보니 별거 없는거 같아요..--;;

        2009.08.03 00:12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엄마 나 손아파 => 컴퓨터만 해서 그래.

      ㅋㅋ 좀 더 있으면 컴퓨터가 싫어질겁니다..IT를 벗어난 한 달인의 말..
      혹시 깜빡 졸다가 rm -rf 이딴거는 꿈도 꾸지 마세용...
      그럼 ~휘리릭...

      2009.07.30 00:24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흐흐흐 rm -rf / 이러다가 회사에서 쫒겨나죠 ㅋㅋㅋ

        2009.08.03 00:12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ㅋㅋ 재밌게 보고 갑니다^^

      2009.07.31 17:39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^^

        지우개님의 글도 언제나 잘 보고 있습니다 :)

        2009.08.03 00:11
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IT쟁이는 아니지만...
      공대생이 컴맹이라고 하니 잘 안믿어요..ㅋㅋㅋ

      2009.08.01 22:42
      • 프로필사진

        ㅎㅎㅎ 공대생 = 컴터 잘하는 사람이라는 공식이 언젠가부터 생긴듯

        2009.08.03 00:11
Designed by Tistory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