그중에그대를만나

 

그렇게 대단한 운명까진
바란적 없다 생각했는데
그대 하나 떠나간 내 하룬 이제
운명이 아님 채울 수 없소

별처럼 수 많은 사람들 그 중에 그대를 만나
꿈을 꾸듯 서롤 알아보고
주는 것 만으로 벅찼던 내가 또 사랑을 받고
그 모든건 기적이었음을

그렇게 어른이 되었다고
자신한 내가 어제같은데
그대라는 인연을 놓지 못하는
내 모습, 어린아이가 됐소



나를 꽃처럼 불러주던 그대 입술에 핀 내 이름
이제 수많은 이름들 그 중에 하나되고
오~ 그대의 이유였던 나의 모든 것도 그저 그렇게

별처럼 수 많은 사람들 그 중에 서로를 만나
사랑하고 다시 멀어지고
억겁의 시간이 지나도 어쩌면 또다시 만나
우리 사랑 운명이었다면
내가 너의 기적이었다면




히든싱어를 와이프랑 결혼기념일에 부산에 놀러가서 티비를 보다가 본 방송인데 그때부터 계속 보게 되었는데

이번 시즌3에서 이선희님 나오셔서 정말 멋진 노래를 불러주셔서... 기억하고자 해서 블로그에 남김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
+ Recent posts